• 오늘방문자 : 
    298
  • 어제방문자 : 
    505
  • 전체방문자 : 
    1,505,493
조회 수 3312 추천 수 88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다빈치 코드’의 수난?…국내 개신교 매체 “진리왜곡” 비판


        
        
        

                
                
        

[동아일보]

예수 그리스도와 막달라 마리아의 결혼 등 기독교에 대한 파격적인 내용을 담은 미국 작가 댄 브라운의 베스트셀러 소설 ‘다빈치 코드’에 대해 한국 기독교계에서 처음으로 비판이 제기됐다.



국제신학대학원대학교 역사신학과 라은성 교수(45)는 최근 개신교 인터넷 매체인 ‘크리스천 투데이’에 ‘댄 브라운 다빈치 코드 비판’이라는 글을 3회 연재했다. 라 교수는 “다빈치 코드는 소설이라는 미명 아래 진리를 왜곡하고 허위를 전파했다”며 “개신교의 주요한 진리인 ‘오직 성경만으로(sola Scriptura)’를 파괴하려는 선정적인 글”이라고 비판했다.



막달라 마리아가 예수와 은밀하게 결혼했고 아이를 낳았다는 이 소설의 주장에 대해 라 교수는 “성경은 막달라 마리아가 주님의 부활을 처음 목격했고, 예수로부터 병을 치유 받은 뒤 그를 따르는 사람들 중의 한 사람이 됐다고만 적고 있다”고 지적했다. 막달라 마리아가 초대교회의 탁월한 지도자였다는 소설 내용에 대해선 “예수의 인성(人性)을 부인하기 때문에 초기 기독교 시대에 이단으로 낙인찍힌 영지주의자(물질은 악하고 영적인 것만 선하다는 이원론적 세계관 소유)의 문서에서 나온 것”이라고 비판했다.



또 고대 페르시아의 ‘미트라스’라는 신이 12월 25일에 태어나 죽어서 바위무덤에 묻혔다가 사흘 만에 부활했다는 ‘미트라스’ 신앙에서 기독교가 유래됐다는 소설 내용에 대해 “예수가 십자가에 못 박혀 숨진 뒤 사흘 만에 부활한 것은 실제사건이며, 이런 내용은 ‘미트라스’ 신앙보다 더 오래된 구약성경에서 예언된 것”이라고 반박했다.



라 교수는 끝으로 “다빈치 코드는 1986년 미국에서 나온 ‘성스러운 피, 성배’라는 책의 줄거리를 전적으로 의존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한편 ‘성스러운 피, 성배’의 저자 3명 중 마이클 바이젠트와 리처드 레이는 최근 이 책을 발행한 미국 출판사 더블데이의 모회사 랜덤하우스를 상대로 표절에 따른 손해배상 소송을 준비 중이라고 영국 선데이 텔레그래프가 보도했다. 이들은 “댄 브라운이 우리 작품을 통째로 표절했다”고 비난했다.



한국에서 6월 말 번역 출간된 이 책은 지금까지 약 40만부가 팔렸다.



민동용기자 mindy@donga.com
  • ?
    서경록 2004.10.31 22:55
    저는 조금만 봤는데... 정말 무서워요! 할 수만 있다면 읽지 않기를 바라고 읽는다면 꼭 검증을 거치도록 당부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99 당분간 기러기 아빠입니다! 3 서경록 2004.12.08 2972
398 라교수님 교회사 강의 책구입 안내 4 손재호 2004.11.28 3136
397 이제야 이사합니다 2 김애경 2004.11.19 3103
396 한결교회 첫 유아세례 손재호 2004.11.19 3198
395 목욕하러 오세요. 박경호 2004.11.19 2397
394 거제 손집사님! 잘 계시죠? 손재호 2004.11.11 3453
393 사역자 회의 내용입니다. 이명섭 2004.11.01 3327
» 라교수님 기사요..(동아일보에서...^^) 1 한결맨발 2004.10.30 3312
391 샬롬!! 이강민 2004.10.28 3113
390 드뎌 말년휴가를....필환이가^^ 4 한결맨발 2004.10.28 3365
389 사랑하는 바나바 목자님 잘 계십니까? 1 강대훈 2004.10.19 2775
388 자원봉사센타에 발령났어여 4 최상범 2004.10.18 3103
387 송인호, 박희정 결혼식 출발 안내 손재호 2004.10.14 3318
386 ccm피아노반주를 배우시려는 분들에게 알림이 2004.10.08 3228
385 메리 추석되세여^^ 한결맨발 2004.09.25 3067
384 한창호&이강민 이강민 2004.09.24 2910
383 한, 이 전도사 결혼식이 축복 가운데--- 손재호 2004.09.19 3339
382 필환이 휴가 옵니다.. 2 한결맨발 2004.08.25 3380
381 예비신랑신부*(^^)(^^)* 9 이강민 2004.08.24 3828
380 반가와요. 1 강대훈 2004.08.19 323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 37 Next
/ 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