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늘방문자 : 
    458
  • 어제방문자 : 
    1,063
  • 전체방문자 : 
    1,419,728
조회 수 98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설교자 손재호
성경본문 왕상 14:21-31
성경본문내용 (21)솔로몬의 아들 르호보암은 유다 왕이 되었으니 르호보암이 위에 나아갈 때에 나이 사십일세라 여호와께서 자기 이름을 두시려고 이스라엘 모든 지파 가운데서 빼신 성 예루살렘에서 십 칠년을 치리하니라 그 모친의 이름은 나아마라 암몬 사람이더라(22)유다가 여호와 보시기에 악을 행하되 그 열조의 행한 모든 일보다 뛰어나게 하여 그 범한 죄로 여호와의 노를 격발하였으니(23)이는 저희도 산 위에와 모든 푸른 나무 아래 산당과 우상과 아세라 목상을 세웠음이라(24)그 땅에 또 남색하는 자가 있었고 여호와께서 이스라엘 자손 앞에서 쫓아내신 국민의 모든 가증한 일을 무리가 본받아 행하였더라(25)르호보암 왕 제 오년에 애굽 왕 시삭이 올라와서 예루살렘을 치고(26)여호와의 전의 보물과 왕궁의 보물을 몰수히 빼앗고 또 솔로몬의 만든 금방패를 다 빼앗은지라(27)르호보암 왕이 그 대신 놋으로 방패를 만들어 왕궁 문을 지키는 시위대 장관의 손에 맡기매(28)왕이 여호와의 전에 들어갈 때마다 시위하는 자가 그 방패를 들고 갔다가 시위소로 도로 가져갔더라(29)르호보암의 남은 사적과 무릇 그 행한 일이 유다 왕 역대지략에 기록되지 아니하였느냐(30)르호보암과 여로보암 사이에 항상 전쟁이 있으니라(31)르호보암이 그 열조와 함께 자니 그 열조와 함께 다윗성에 장사되니라 그 모친의 이름은 나아마라 암몬 사람이더라 그 아들 아비얌이 대신하여 왕이 되니라
강설날짜 2017-02-01

2017년 열왕기상 공부


유다 왕 르호보암의 죽음


말씀:열왕기상 14:21-31


우리가 열왕기서 말씀을 보면 남 유다 왕과 북 이스라엘의 왕들을 교차하면서 기록하고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열왕기서 저자가 이렇게 함으로써 북 이스라엘의 죄악과 남 유다의 죄악이 별 다를 바가 없음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그래서 하나님께서는 북 이스라엘이나 남 유다나 다 깨끗하게 쓸어버리시겠다고 하시는 것입니다. 여호와의 이 말씀대로 북 이스라엘은 앗수르에 의해 멸망하고, 남 유다는 바벨론에 의해서 멸망합니다.


그러면 열왕기서를 통해서 오늘날 우리에게 무엇을 말씀하시고 계시는 것입니까? 이스라엘의 역사 그 자체에 대한 기술은 성경 외에 다른 책 곧 이스라엘 왕 역대지략(왕상 14:19)에 기술되어 있습니다. 그러므로 열왕기서는 단순한 이스라엘의 역사가 아니라 하나님의 계시를 담고 있는 것입니다. 그 계시란 하나님의 뜻을 보여 주시는 것입니다. 왜 북 이스라엘과 남 유다가 멸망할 수밖에 없는지, 또한 하나님의 일하심과 구원이 어떠한지를 보여 주시는 것입니다.


지난 시간에 우리는 북 이스라엘의 왕 여로보암에게 임할 하나님의 심판에 대해서 살펴봤습니다. 여호와 하나님께서는 우상숭배의 죄악을 행한 여로보암과 그 집을 완전히 쓸어버리시겠다고 하셨습니다. 곧 여로보암만 죽임을 당하는 것이 아니라 그 집의 모든 남자가 죽임을 당할 것이라고 하셨습니다. 성읍에서 죽임을 당한 자는 개가 먹고, 들에서 죽임을 당한 자는 새들이 먹을 것이라고 하셨습니다. 일찍 죽임을 당한 한 아들 외에는 한 사람도 열조의 무덤에 참여하지 못 한다고 하셨습니다. 여로보암 한 사람의 죄로 말미암아 온 집안이 쓸어버림을 당하는 것입니다.


오늘 본문 말씀은 남 유다의 왕 르호보암의 행적과 그의 죽음에 대해서 기술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오늘 말씀을 살펴보는 가운데 이 말씀을 통해서 계시하시는 하나님의 계시가 무엇인지 배울 수 있기를 바랍니다.


우리가 오늘 본문 말씀을 살펴보기 전에 지난 번에 살펴본 열왕기상 12장 말씀을 잠시 보겠습니다. 아버지 솔로몬의 나라를 이어받은 르호보암은 세금을 감면해 주고 백성들을 섬기는 왕이 되라고 하는 조언하는 원로들의 조언을 받아들이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세금을 더 많이 거두고 아버지 솔로몬보다 더 강압적으로 다스려야 한다는 젊은 참모들의 조언을 따르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그로인해서 이스라엘 나라가 결국 남북으로 나누어지게 되었습니다. 물론 이스라엘이 남북으로 나누어지게 되는 근본 이유는 솔로몬의 죄악으로 인함입니다. 곧 솔로몬의 우상숭배의 죄악으로 인함입니다. 그러나 이스라엘이 남북으로 나누어지게 되는 직접적인 원인은 바로 르호보암의 폭압적인 통치로 말미암아 비롯된 것입니다.


남 유다는 솔로몬을 이어서 왕이 된 르호보암이 속한 유다지파와 하나님의 영광을 예루살렘에 두기 위해서 남긴 한 지파 곧 베냐민 지파와 단 두 지파뿐입니다. 그리고 북 이스라엘은 이들 두 지파 외에 열지파로 구성되었습니다. 북 이스라엘은 솔로몬의 신복 느밧의 아들 여로보암을 초대 왕으로 세웠습니다. 그런데 북 이스라엘 왕 여로보암은 한 가지 걱정이 있었습니다. 그것은 자기백성들이 예루살렘으로 제사 드리고자 올라갔다가 다윗의 집으로 가지 않을까 하는 두려움이었습니다. 이것은 하나님의 말씀을 믿지 못한 여로보암이 스스로 생각한 것입니다. 그래서 그는 금송아지를 만들어서 벧엘과 단에 두고 백성들로 하여금 이것이 우리를 애굽에서 인도하여 낸 너희 하나님 여호와다고 하면서 섬기게 하였습니다. 그리고 여로보암은 레위인이 아닌 일반 사람을 제사장으로 세웠습니다. 일반 사람을 제사장으로 세웠다는 것은 기존의 레위 제사장들이 해임을 당했다는 것을 말해 주는 것입니다.


그런데 이렇게 해임된 레위인 제사장들이 남 유다로 돌아오게 됩니다. 그렇게 하여 삼 년 동안 남 유다가 강건하여 지게 됩니다. 이 이야기가 역대하 11장 말씀에 보면 나옵니다. 역대하 11:13-17절을 보면 “온 이스라엘의 제사장과 레위 사람이 그 모든 지방에서부터 르호보암에게 돌아오되 레위 사람이 그 향리와 산업을 떠나 유다와 예루살렘에 이르렀으니. 이는 여로보암과 그 아들들이 저희를 폐하여 여호와께 제사장의 직분을 행치 못하게 하고 여로보암이 여러 산당과 수염소 우상과 자기가 만든 송아지 우상을 위하여 스스로 제사장들을 세움이라. 이스라엘 모든 지파 중에 마음을 오로지하여 이스라엘 하나님 여호와를 구하는 자들이 레위 사람을 따라 예루살렘에 이르러 그 열조의 하나님 여호와께 제사하고자 한지라. 그러므로 삼년 동안 유다 나라를 도와 솔로몬의 아들 르호보암을 강성하게 하였으니. 이는 무리가 삼년을 다윗과 솔로몬의 길로 행하였음이더라”고 했습니다. 북 이스라엘의 왕 여로보암으로 인하여 해임된 제사장들이 남 유다 왕 르호보암에게로 왔습니다. 그리고 오로지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를 구하는 자들이 레위 사람을 따라서 예루살렘에 왔습니다. 그들은 그들의 열조의 하나님 곧 그들 조상들의 하나님 여호와께 제사하고자 하였습니다. 이들은 삼 년 동안 다윗과 솔로몬의 길로 행하였습니다. 그리하여 이 삼 년 동안 남 유다 르호보암이 강성하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레위 제사장들이 우상숭배를 하는 북 이스라엘에서 남 유다로 와서 여호와를 섬겼지만 그 기간은 겨우 삼 년이었습니다. 남 유다는 삼 년이 지나자 다시 우상숭배의 길로 가게 되었습니다. 그 이유를 역대하 12장에 보면 밝히고 있습니다. 역대하 12:1절을 보면 “르호보암이 나라가 견고하고 세력이 강하매 여호와의 율법을 버리니 온 이스라엘이 본받은지라”고 했습니다. 르호보암이 나라가 강성해지자 여호와의 율법을 버렸습니다. 곧 살만해 지자 교만하여져서 하나님의 말씀을 버린 것입니다. 왕이 이렇게 하니까 온 이스라엘 백성들도 왕을 본받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버린 르호보암을 본받아서 온 이스라엘 백성들도 하나님의 말씀을 버린 것입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버렸다는 것은 하나님을 버린 것을 의미합니다. 르호보암과 온 이스라엘 백성들은 살만해 지자 교만해져서 하나님을 버린 것입니다.


이제 오늘 본문 말씀을 보겠습니다. 오늘 본문 21-24절을 보면 “솔로몬의 아들 르호보암은 유다 왕이 되었으니 르호보암이 위에 나아갈 때에 나이 사십일세라. 여호와께서 자기 이름을 두시려고 이스라엘 모든 지파 가운데서 빼신 성 예루살렘에서 십 칠년을 치리하니라. 그 모친의 이름은 나아마라 암몬 사람이더라. 유다가 여호와 보시기에 악을 행하되 그 열조의 행한 모든 일보다 뛰어나게 하여 그 범한 죄로 여호와의 노를 격발하였으니. 이는 저희도 산 위에와 모든 푸른 나무 아래 산당과 우상과 아세라 목상을 세웠음이라. 그 땅에 또 남색 하는 자가 있었고 여호와께서 이스라엘 자손 앞에서 쫓아내신 국민의 모든 가증한 일을 무리가 본받아 행하였더라”고 했습니다. 솔로몬의 아들 르호보암은 41세에 왕이 되었습니다. 그는 여호와 하나님께서 자기 이름을 두시려고 모든 지파 가운데서 빼신 예루살렘에서 곧 남 유다에서 17년을 다스렸습니다. 르호보암의 모친은 암몬 사람 나아마였습니다.


그런데 열왕기서 기자는 오늘 본문 21절과 31절에 두 번에 걸쳐서 르호보암의 어머니가 암몬 사람임을 말씀하고 있습니다. 열왕기서 기자가 이처럼 두 번에 걸쳐서 이 이야기를 기술하고 있는 데에는 의미가 있습니다. 그것은 르호보암의 죄악과 긴밀한 연관이 있음을 말해 주고 있는 것입니다. 솔로몬이 이방여인들을 사랑하여 여러 이방여인들을 취하였습니다. 그런데 그 여인들 중에 암몬 여인 나아마가 있었습니다. 이 여인이 낳은 아들이 바로 르호보암입니다. 르호보암은 어머니 암몬 여인 나아마의 영향을 크게 받았습니다. 암몬 여인 나아마가 르호보암을 키울 때 어떻게 키웠을까요? 자신의 신앙과 자신의 가치관으로 자식을 키웠을 것입니다. 그러므로 르호보암은 그의 조상들이 행한 모든 죄보다 더 뛰어나게 여호와 앞에 범죄를 행하는 것입니다. 그 범죄로 인하여 여호와 하나님을 노엽게 한 것입니다.


역대하에서 보았습니다만 나라가 남북으로 나누어지고 위기에 처하였을 때에 여로보암의 죄로 인하여 남 유다로 온 레위 제사장들이 여호와를 제대로 섬김으로 삼 년 동안 그 나라가 크게 강성하여졌습니다. 그러나 삼 년이 지나자 르호보암이 교만하여져서 여호와의 말씀을 버리고 우상숭배자로 돌아간 것입니다. 오늘 본문 23-24절을 다시 보면 “이는 저희도 산 위에와 모든 푸른 나무 아래 산당과 우상과 아세라 목상을 세웠음이라. 그 땅에 또 남색 하는 자가 있었고 여호와께서 이스라엘 자손 앞에서 쫓아내신 국민의 모든 가증한 일을 무리가 본받아 행하였더라”고 했습니다. 남 유다는 산과 모든 푸른 나무 아래에 산당과 우상과 아세라 상을 세웠습니다. 또한 그 땅에 남색(男色) 하는 자가 있었습니다. 남 유다는 여호와께서 이스라엘 자손 앞에서 쫓아내신 모든 가나안 족속들의 가증한 일을 본받아 행하였습니다. 이로 인해서 여호와의 노가 격발하였습니다.


24절에서 말하는 ‘남색 하는 자’란 가나안 원주민들이 그들의 신전에서 풍요와 다산을 준다는 바알과 아세라와 같은 주상들을 섬길 때에 그들의 제사 의식 중의 하나가 신전의 창기들과 혼음을 하는 것입니다. 이런 신전에 남자도 있고 여자도 있었습니다. 이러한 가증한 일을 행한 유다를 하나님께서 징치하셨습니다. 25-28절을 보면 “르호보암 왕 제 오년에 애굽 왕 시삭이 올라와서 예루살렘을 치고 여호와의 전의 보물과 왕궁의 보물을 몰수히 빼앗고 또 솔로몬의 만든 금방패를 다 빼앗은지라. 르호보암 왕이 그 대신 놋으로 방패를 만들어 왕궁 문을 지키는 시위대 장관의 손에 맡기매. 왕이 여호와의 전에 들어갈 때마다 시위하는 자가 그 방패를 들고 갔다가 시위소로 도로 가져갔더라”고 했습니다. 솔로몬은 애굽과의 관계를 유지하기 위해서 바로의 딸을 아내로 맞이했습니다. 그런데 애굽 왕 시삭이 르호보암 오 년에 예루살렘을 공격합니다. 르호보암과 남 유다가 북 이스라엘에 속한 레위 제사장들이 남으로 와서 여호와를 경배함으로 삼 년간 나라가 강성해지자 교만하여 하나님의 말씀을 버리고 우상숭배에 빠졌습니다. 이들은 열조의 죄악보다 더 악을 행하였습니다. 이러한 유다를 하나님께서 치시기 위해서 애굽을 사용하신 것입니다.


애굽 왕 시삭이 쳐들어와서 여호와의 성전의 보물과 왕궁의 보물을 모두 빼앗아 갔습니다. 솔로몬이 만든 금 방패들까지 다 빼앗아 갔습니다. 애굽 왕 시삭은 애굽의 22대 왕조를 시작한 리비아 부족의 족장 쇼쉥크(Shoshenk)로 봅니다. 그는 카르낙(Karnak)의 아몬(Amon) 신전 벽에 이 때의 승전 기록을 남겼습니다. 그 기록에 보면 남 유다와 북 이스라엘 150여개의 성읍을 약탈했다고 합니다. 르호보암 오년이면 솔로몬이 성전을 완공한 후 35년이 지났을 때입니다(25).


시삭에게 여호와의 전의 보물과 왕궁의 보물과 솔로몬의 금 방패까지 다 빼앗긴 르호보암은 금 방패 대신에 놋으로 방패를 만들었습니다. 그가 여호와의 전에 나아갈 때에 이 놋 방패를 들고 나아갔습니다. 그 찬란했던 영광이 하루아침에 다 무너져내렸습니다. 솔로몬이 수많은 이방여인들과의 결혼을 통해서 유지했던 평화의 관계는 그의 사후 오 년 만에 어이없이 무너져 버린 것입니다. 솔로몬은 이스라엘의 임금으로서 하지 말라는 것들만 한 왕입니다. 그는 은금을 많이 두고, 말과 병거를 많이 두었습니다. 아내를 많이 두었습니다. 그 결과 많은 보물을 쌓았지만 바로 그 아들의 시대에 이 모든 것을 다 빼앗겨 버린 것입니다.


역대기서는 이때의 사건을 좀더 상세하게 기록합니다. 역대하 12:1-12절을 보면 “르호보암이 나라가 견고하고 세력이 강하매 여호와의 율법을 버리니 온 이스라엘이 본받은지라. 저희가 여호와께 범죄하였으므로 르호보암 왕 오 년에 애굽 왕 시삭이 예루살렘을 치러 올라오니. 저에게 병거가 일천 이백승이요, 마병이 육만이며, 애굽에서 좇아 나온 무리 곧 훕과 숩과 구스 사람이 불가승수라. 시삭이 유다의 견고한 성읍을 취하고 예루살렘에 이르니. 때에 유다 방백들이 시삭을 인하여 예루살렘에 모였는지라. 선지자 스마야가 르호보암과 방백들에게 나아와 가로되 여호와의 말씀이 너희가 나를 버렸으므로 나도 너희를 버려 시삭의 손에 붙였노라 하셨다 한지라. 이에 이스라엘 방백들과 왕이 스스로 겸비하여 가로되 여호와는 의로우시다 하매. 여호와께서 저희의 스스로 겸비함을 보신지라. 여호와의 말씀이 스마야에게 임하여 가라사대 저희가 스스로 겸비하였으니 내가 멸하지 아니하고 대강 구원하여 나의 노를 시삭의 손으로 예루살렘에 쏟지 아니하리라. 그러나 저희가 시삭의 종이 되어 나를 섬기는 것과 열국을 섬기는 것이 어떠한지 알게 되리라 하셨더라. 애굽 왕 시삭이 올라와서 예루살렘을 치고 여호와의 전 보물과 왕궁의 보물을 몰수히 빼앗고 솔로몬의 만든 금방패도 빼앗은지라. 르호보암 왕이 그 대신에 놋으로 방패를 만들어 궁문을 지키는 시위대 장관들의 손에 맡기매. 왕이 여호와의 전에 들어갈 때마다 시위하는 자가 그 방패를 들고 갔다가 시위소로 도로 가져갔더라. 르호보암이 스스로 겸비하였고 유다에 선한 일도 있으므로 여호와께서 노를 돌이키사 다 멸하지 아니하셨더라”고 했습니다.


이 말씀에 보면 르호보암의 죄가 무엇인지 다 드러납니다. 르호보암은 나라가 강해지고 살만해 지자 여호와의 율법을 버렸습니다. 곧 하나님의 말씀을 버렸습니다. 이것은 하나님을 버린 것을 말하는 것입니다. 왕이 하나님의 말씀을 버리니까 그 백성들도 그 왕을 본받아 하나님의 말씀을 버렸습니다. 이것이 르호보암의 죄악입니다. 르호보암의 그 죄악으로 인해서 그 나라가 어떻게 되는 것입니까? 여호와께서는 범죄한 이들을 애굽 왕 시삭의 손에 맡겨서 징치하시는 것입니다. 시삭은 병거 일천 이백승과 마병 육만 명과 애굽에서 좇아 나온 무리 곧 훕과 숩과 구스 사람이 셀 수 없이 많았습니다. 이 많은 군대를 이끌고 유다를 치기 위해 올라온 것입니다. 그들은 유다의 견고한 성읍들을 취하고 예루살렘에 이르러 여호와의 전의 보물과 왕궁의 보물을 몰수히 빼앗고 솔로몬이 만든 금 방패도 다 빼앗았습니다.


그런데 여호와 하나님께서는 노를 돌이키사 다 멸절하지는 아니하셨다고 합니다. 그 이유가 무엇입니까? 유다의 방백들과 르호보암이 여호와 앞에 회개하고 겸비하였기 때문입니다. 시삭이 유다 성읍들을 취하고 예루살렘에 이르렀을 때 유다 방백들이 예루살렘에 모였습니다. 그때 선지자 스마야가 르호보암과 방백들에게 나아와 여호와의 말씀을 전했습니다. “…여호와의 말씀이 너희가 나를 버렸으므로 나도 너희를 버려 시삭의 손에 붙였노라”(대하 12:5). 이에 이스라엘 방백들과 왕이 스스로 겸비하여 “여호와는 의로우시다”고 하였습니다(대하 12:6). 여호와께서는 이런 그들의 겸비함을 보고 선지자 스마야에게 말씀하셨습니다. “저희가 스스로 겸비하였으니 내가 멸하지 아니하고 대강 구원하여 나의 노를 시삭의 손으로 예루살렘에 쏟지 아니하리라. 그러나 저희가 시삭의 종이 되어 나를 섬기는 것과 열국을 섬기는 것이 어떠한지 알게 되리라”(대하 12:7-8). 여호와의 징치 앞에 유다의 방백들과 르호보암이 겸비하게 됨으로 여호와께서는 그들을 다 멸하지는 아니하신 것입니다. 그런데 이것은 다윗 언약에 신실하신 여호와 하나님의 은혜입니다.


그러면 이러한 이스라엘의 역사를 통하여 우리가 무엇을 배우게 됩니까? 우리가 무엇을 의지해야 할지를 배우게 됩니다. 우리는 세상의 은금을 의지할 것이 아닙니다. 사람을 의지할 것이 아닙니다. 권세를 의지할 것이 아닙니다. 오직 여호와 하나님만을 의지해야 하는 것입니다. 여호와 하나님만을 의지하고, 여호와 하나님의 말씀을 따라 살아야 합니다. 이것이 우리가 멸망하지 않고 하나님의 축복을 받는 길입니다. 우리에게 이런 은혜가 있게 하여 주시기를 원합니다.


오늘 본문 29-31절을 보면 “르호보암의 남은 사적과 무릇 그 행한 일이 유다 왕 역대지략에 기록되지 아니하였느냐. 르호보암과 여로보암 사이에 항상 전쟁이 있으니라. 르호보암이 그 열조와 함께 자니 그 열조와 함께 다윗성에 장사되니라. 그 모친의 이름은 나아마라 암몬 사람이더라. 그 아들 아비얌이 대신하여 왕이 되니라”고 했습니다. 르호보암의 모든 사적은 유다 왕 역대지략에 기록되었습니다. 르호보암과 여로보암 사이에 항상 전쟁이 있었습니다. 르호보암이 그 열조와 함께 죽어 다윗 성에 장사 되었습니다. 그리고 그의 아들 아비얌이 르호보암을 대신하여 유다의 왕이 되었습니다.


성령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은혜를 주셔서 우리로 르호보암을 우리의 교훈을 삼게 하여 주시기를 원합니다. 그리하여 우리가 교만하여져서 하나님의 말씀을 버리지 않게 하시고 오직 하나님만을 의지하며, 하나님의 말씀을 따라 사는 자들이 되게 하여 주시기를 원합니다. 그리하여 우리가 하나님의 언약적 축복에 참예하는 복된 자들이 되게 하여 주시기를 원합니다. 아멘!

TAG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성경본문 설교자 강설날짜 조회 수
151 [야고보서 5장] 기도하고 찬송하라 file 야고보서 5:13-20 손재호 1679
150 [야고보서 5장] 길이 참으라 file 야고보서 5:7-11 손재호 1480
149 [에스더 1장] 와스디 왕후가 폐위되다 file 에 1:1-22 손재호 2016-03-02 2044
148 [에스더 2장] 에스더가 왕후가 되다 file 에 2:1-23 손재호 2016-03-09 2013
147 [에스더 3장] 하만이 유다인을 멸하고자 하다 file 에 3:1-15 손재호 2016-03-16 1865
146 [에스더 4장] 에스더가 유다 백성을 구원하고자 하다 file 에 4:1-17 손재호 2016-03-23 1932
145 [에스더 5장] 에스더가 왕과 하만을 잔치에 청하다 file 에 5:1-14 손재호 2016-03-30 1729
144 [에스더 6장] 왕이 모르드개를 존귀케 하다 file 에 6:1-14 손재호 2016-04-06 1675
143 [에스더 7장] 교만한 하만의 몰락 file 에 7:1-10 손재호 2016-04-13 1631
142 [에스더 8장] 유다인에게 살 길이 열리다 file 에 8:1-17 손재호 2016-04-20 1428
141 [에스더 9-10장] 유다 사람이 대적들을 진멸하다 file 에 9:1-10:3 손재호 2016-04-27 1847
140 [오바댜 1장] 오바댜에게 임한 묵시(에돔의 멸망) file 오바댜 1:1-14 손재호 1643
139 [오바댜 1장] 오바댜에게 임한 묵시(피할 자) file 오바댜 1:15-21 손재호 1457
138 [열왕기상 10장] 스바 여왕이 솔로몬을 찾아오다 file 왕상 10:1-13 손재호 2016-12-07 1120
137 [열왕기상 10장] 자신의 영광을 추구한 솔로몬 file 왕상 10:14-29 손재호 2016-12-14 832
136 [열왕기상 11장] 솔로몬의 마음이 여호와를 떠나다 file 왕상 11:1-13 손재호 2016-12-21 1416
135 [열왕기상 11장] 솔로몬을 징계하신 하나님 file 왕상 11:14-43 손재호 2016-12-28 1211
134 [열왕기상 12장] 북쪽 지파들의 배반 file 왕상 12:1-24 손재호 2017-01-04 1015
133 [열왕기상 12장] 여로보암의 죄 file 왕상 12:25-33 손재호 2017-01-11 1185
132 [열왕기상 13장] 여로보암의 죄를 책망하신 하나님 file 왕상 13:1-34 손재호 2017-01-18 143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Next
/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