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13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설교자 손재호
성경본문 골 1:18-20

2008년 골로새서 공부
                                                       교회의 머리 예수님!
말씀:골로새서 1:18-20

 

하늘과 땅에서 보이는 것이나 보이지 않는 것이나 모든 피조물이 다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창조되었고 그를 위하여 지음을 받았다는 것을 지난주에 살펴봤습니다. 그런데 이 사실을 세상 사람들은 모르게 되어 있습니다. 이는 이 세상의 신이 복음의 광채가 비취지 못하도록 가리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이 세상은 알지 못할 뿐만 아니라 세상의 중심이 자기인줄 알고 착각하면서 살아가고 있는 것입니다. 그런데 이런 세상 속에서 모든 창조가 예수 그리스도를 위하여 창조되었다는 사실을 누가 알게 되었습니까? 교회가 알게 되었습니다.

 

그러면 교회가 이 사실을 알게 된 이유가 무엇입니까? 에베소서 3:8-11절을 보면 “모든 성도 중에 지극히 작은 자보다 더 작은 나에게 이 은혜를 주신 것은 측량할 수 없는 그리스도의 풍성을 이방인에게 전하게 하시고 영원부터 만물을 창조하신 하나님 속에 감취었던 비밀의 경륜이 어떠한 것을 드러내게 하려 하심이라. 이는 이제 교회로 말미암아 하늘에서 정사와 권세들에게 하나님의 각종 지혜를 알게 하려 하심이니. 곧 영원부터 우리 주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예정하신 뜻대로 하신 것이라”고 했습니다. 바울은 모든 성도 중에 지극히 작은 자보다 더 작은 자신도 알게 되었다고 합니다. 바울은 우리가 잘 알듯이 예수님을 핍박하던 자였습니다. 그런데 이런 바울에게 은혜가 주어진 것은 측량할 수없는 그리스도의 풍성을 이방인에게 전하기 위함이요, 영원부터 만물을 창조하신 하나님 속에 감추었던 비밀의 경륜이 어떠함을 드러내기 위함이라고 합니다. 하나님 속에 감추었던 비밀의 경륜이란 교회로 말미암아 하늘에서 정사와 권세들에게 하나님의 지혜를 알게 하는 것입니다. 곧 교회로 말미암아 영원 전부터 우리 주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예정하신 하나님의 구속역사의 비밀을 알게 하는 것입니다. 

 

베드로전서 1:9-12절을 보면 “믿음의 결국 곧 영혼의 구원을 받음이라. 이 구원에 대하여는 너희에게 임할 은혜를 예언하던 선지자들이 연구하고 부지런히 살펴서 자기 속에 계신 그리스도의 영이 그 받으실 고난과 후에 얻으실 영광을 미리 증거 하여 어느 시, 어떠한 때를 지시하시는지 상고하니라. 이 섬긴 바가 자기를 위한 것이 아니요 너희를 위한 것임이 계시로 알게 되었으니 이것은 하늘로부터 보내신 성령을 힘입어 복음을 전하는 자들로 이제 너희에게 고한 것이요 천사들도 살펴보기를 원하는 것이니라”고 했습니다. 예수님을 믿음으로 구원을 얻는 이것은 그리스도의 영이 임한 선지자들이 부지런히 살핀 것이며, 천사들도 살펴보기를 원한 것이었습니다. 그러므로 복음을 듣고 믿게 된 무리가 교회인데, 하늘과 땅의 비밀을 아는 곳이 교회라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교회만이 만물이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창조되었고, 또한 만물이 예수 그리스도를 위하여 창조되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세상은 결코 이 사실을 알 수 없는 것입니다. 

 

만물이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창조되었고, 또한 그를 워하여 창조 되었는데 그러면 예수님은 어떤 분이 되십니까? 골로새서 1:18절을 보면 “그는 몸인 교회의 머리라. 그가 근본이요, 죽은 자들 가운데서 먼저 나신 자니”라고 했습니다. 바울은 예수님이 몸인 교회의 머리라고 합니다. 교회란 그리스도의 몸인 것입니다. 그러므로 교회란 건물이 아닙니다. 따라서 사람들이 만들 수도 없는 것입니다. 오직 교회는 교회의 머리되신 예수 그리스도로 인하여 만들어지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하늘과 땅과 보이는 것과 보이지 아니하는 것들의 주가 되시는 예수 그리스도를 알아보는 것은 오직 예수 그리스도의 몸이 되어야만 아는 것입니다. 곧 교회만이 알 수 있는 것입니다. 이것은 교회의 머리이신 예수 그리스도로부터 모든 지혜를 공급받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바울은 예수님이 근본이라고 하는 것입니다. 나무라면 뿌리가 있고, 샘이라면 근원이 있듯이 교회의 근원은 바로 예수 그리스도입니다.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지 않고는 교회가 존재할 수도 없고, 유지될 수도 없는 것입니다.

 

그런데 바울이 여기서 예수님을 근원이라고 하는 것은 죽은 자들 가운데서 먼저 나신 분이시기 때문입니다. 예수님께서는 십자가에서 죽으시고 장사지낸바 되었다가 삼일 만에 다시 살아나셨습니다. 예수님이 부활의 첫 열매가 되셨습니다. 이 부활의 주님께서 승천하셔서 성령을 보내어 주셨습니다. 성령이 임한 자들은 십자가에 못 박혀 죽으신 예수님이 다시 살아나셨고, 주와 그리스도가 되셨다는 것을 믿게 되고 증거 하게 되는 것입니다. 이것이 바로 교회의 출발인 것입니다. 그러므로 교회가 이 지상에 등장하였다는 것은 이미 종말을 의미합니다. 종말론적인 현상이 교회의 등장인 것입니다. 왜냐하면 그리스도의 영이 임한 선지자들과 사도들이 그렇게 예언하고 증거 하였기 때문입니다. 사도행전 2:16-21절을 보면 “이는 곧 선지자 요엘로 말씀하신 것이니 일렀으되 하나님이 가라사대 말세에 내가 내 영으로 모든 육체에게 부어 주리니 너희의 자녀들은 예언할 것이요. 너희의 젊은이들은 환상을 보고 너희의 늙은이들은 꿈을 꾸리라. 그 때에 내가 내 영으로 내 남종과 여종들에게 부어 주리니. 저희가 예언할 것이요. 또 내가 위로 하늘에서는 기사와 아래로 땅에서는 징조를 베풀리니 곧 피와 불과 연기로다. 주의 크고 영화로운 날이 이르기 전에 해가 변하여 어두워지고 달이 변하여 피가 되리라. 누구든지 주의 이름을 부르는 자는 구원을 얻으리라 하였느니라”고 했습니다. 말세에 성령이 부어짐으로 주의 이름을 부르는 자들이 나왔습니다. 이들이 바로 교회입니다. 그러므로 교회의 출현이 바로 종말의 현상인 것입니다.

 

예수님이 교회의 머리요, 근원이 되십니다. 그런데 예수님이 교회의 머리요, 근원이 되시는 이유가 무엇입니까? 19절에 보면 “이는 친히 만물의 으뜸이 되려 하심이요”라고 했습니다. 예수님이 교회의 머리요, 근원이 되시는 것은 만물의 으뜸이 되려 하심입니다. 만물의 으뜸이 예수 그리스도 이심을 교회를 통하여 알리시는 것입니다. 세상은 이 사실을 알지 못하고 삽니다. 세상에 속한 사람들은 만물의 으뜸이 자기자신인줄 알고 살아갑니다. 그러나 세상의 으뜸 곧 만물의 으뜸은 예수 그리스도이십니다. 그런데 교회를 다닌다고 하면서도 여전히 세상의 으뜸이 자기인줄 알고 사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예수님의 이름을 부르기는 하지만 실제 삶에서는 자기가 주인이 되어 살고 있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예수님을 자기의 으뜸 됨을 도와주는 분 정도로 여기는 것입니다. 그래서 예수님을 믿고 세상에서 승리하고 복 받고자 하는 것입니다. 예수님께서 이 세상에서 승리하게 해 주시도록, 복을 주시도록 구하고 있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오늘날 교회라고 이름을 갖고 있지만 실상은 교회가 아니라 사단의 회가 되는 경우가 부지기수입니다. 우리는 우리가 예수님을 믿는다고 할 때 우리는 그 의미를 잘 살펴봐야 합니다. 말로만 예수님을 교회의 머리요, 근원이며, 만물의 으뜸으로 여기고 있지는 않는지 자기 자신을 잘 살펴봐야 합니다. 정말 우리가 예수님을 만물의 으뜸으로 곧 예수님이 주와 그리스도 되심을 인정하고, 왕 되심을 인정하고, 그 분의 통치를 받아야 하는 것입니다. 우리의 삶의 모든 영역 가운데서 주님이 주되심과 왕 되심을 잘 나타내어야 하는 것입니다. 이것이 참된 교회의 모습인 것입니다.

 

그러면 오늘날 우리의 모습이 어떠합니까? 과연 예수 그리스도를 머리로 삼고 있습니까? 날마다 머리되신 예수 그리스도의 지시를 받고 살고 있습니까? 그 분의 통치를 받고 살고 있습니까? 우리가 예수님을 믿는 것이 아니라 예수님을 믿고 있다는 자기의 행위를 믿는 경우가 얼마나 많은지 모릅니다. 이것이 무슨 말장난 같지만 잘 들어보아야 합니다. 당신이 예수님을 믿고 있는 증거가 무엇이냐고 물으면 자신이 교회에 다닌다는 것입니다. 십일조를 하고 헌금을 한다고 합니다. 공예배에 빠지지 않고 수요기도회에도 열심히 나가고 여러 가지로 봉사 한다고 합니다. 그런 것이 예수님을 믿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런데 그런 것이 믿음이라고 할 수 있느냐 하는 것입니다. 우리는 잘 못하면 이것이 하나의 종교 행위가 될 수 있습니다. 정말 우리가 실제 삶 속에서 주님의 통치를 받지 않는다면 이런 모든 행위는 하나의 종교 행위에 불과한 것입니다.

 

그러면 우리가 종교 행위와 주님의 통치를 받는 것을 어떻게 구분 할 수 있는 것입니까? 골로새서 2:16-19절을 보면 “그러므로 먹고 마시는 것과 절기나 월삭이나 안식일을 인하여 누구든지 너희를 폄론하지 못하게 하라. 이것들은 장래 일의 그림자이나 몸은 그리스도의 것이니라. 누구든지 일부러 겸손함과 천사 숭배함을 인하여 너희 상을 빼앗지 못하게 하라. 저가 그 본 것을 의지하여 그 육체의 마음을 좇아 헛되이 과장하고 머리를 붙들지 아니하는지라. 온 몸이 머리로 말미암아 마디와 힘줄로 공급함을 얻고 연합하여 하나님이 자라게 하심으로 자라느니라”고 했습니다. 골로새 교회에 무슨 문제가 있었습니까? 복음을 받았는데 다른 거짓 선생들이 들어와서 예수 그리스도에게서 멀어지게 하려는 것입니다. 어떻게 하는 것입니까? 날과 달과 절기를 지키라는 것입니다. 일부러 겸손한 자들도 있고, 천사숭배 자들도 있었습니다. 자의적인 숭배를 하는 자들이 있었습니다. 자의적이라고 하는 것은 머리의 지시를 받는 것이 아니라 자기 스스로 이렇게 하는 것이 신을 위한 것이라고 하면서 금욕을 하는 자들을 가리킵니다. 이들은 대단한 열심을 가진 것처럼 보입니다. 그러나 이런 것은 육체를 금하는데 조금도 유익이 없는 것입니다. 오히려 그런 것이 자기 의가 되어 예수 그리스도의 의를 부인하는 것이 됩니다.

 

뿐만 아니라 골로새 교회에는 신비체험주의자도 있었습니다. 무언가 본 것을 의지하여 과장하는 것입니다. 이런 모든 것들이 다 머리로부터 곧 예수님으로부터 공급받지 않고도 나오는 모습들입니다. 그러므로 교회의 교회됨이란 머리가 되시는 예수 그리스도의 지시를 받고 있는가, 아닌가 하는 것입니다. 곧 머리 되신 예수님의 통치를 받고 있는가, 아닌가 하는 것입니다. 우리가 예수님의 지시를 받고 그 분의 통치를 받고 있다면 우리의 삶속에서 교회됨이 나타나게 되는 것입니다. 교회에 수천 명이 모이고, 수만 명이 모인다 할지라도 주님의 지시를 받지 않고, 주님의 통치를 받지 않는다면 그것은 교회가 아닌 것입니다. 그러나 비록 사람이 몇 명이 안 된다 할지라도 주님의 지시를 받고 주님의 통치를 받고 있다면 그것은 교회인 것입니다. 그러므로 우리 자신과 우리 교회가 주님의 지시를 잘 받고, 주님의 통치를 온전히 받아 가고 있는지를 잘 살펴봐야 하는 것입니다.

 

우리는 예수님의 지시를 늘 받지만 그 지시조차 영 마음에 들어 하지 않을 때가 많습니다. 늘 씩씩 대면서 예수님은 왜 나만 미워해! 왜 나의 기도는 안 들어 주시지! 왜 나에게만 이런 일이 일어나지! 이런 식의 반응을 보일 때가 많습니다. 그러나 이런 씩씩거리는 것조차 예수 그리스도의 충만함 앞에서는 무용지물일 뿐입니다. ‘충만’이라는 태풍이 불어오는데 우리의 콧김이 당하기나 하겠습니까? 19절을 보면 “아버지께서는 모든 충만으로 예수 안에 거하게 하시고”라고 했습니다. 이 말씀이 무엇을 말하는지 이해가 됩니까? 한글이 이럴 때 참 어렵게 느껴집니다. 공동번역을 보면 “하나님께서는 당신의 완전한 본질을 그리스도에게 기꺼이 주시고”라고 했습니다. 이 번역도 어렵습니다. 새 번역을 보면 “하나님께서는 그리스도 안에 모든 충만함을 머물게 하시기를 기뻐하시고”라고 했습니다. 곧 하나님의 충만함을 예수님 안에 두신다는 것입니다. 이 말씀을 보면서 저는 이렇게 이해했습니다. 예수님이 하나님의 충만함이며, 또한 예수님이 만물의 충만함이라는 것입니다. 예수님 없는 하나님은 인간들의 상상의 하나님이며, 예수님 없는 만물은 공허한 것입니다.

 

인간들은 자기들이 빈껍데기인줄 모르고 빈껍데기에 자꾸만 무엇을 채워 넣으려고 합니다. 이것은 생명의 본질에서 단절되었기에 근원적인 결핍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그 결핍이 무엇인지를 모르기에 계속하여 자기의 욕망을 채우기 위하여 달려가는 것입니다. 이것은 영적인 감각이 죽어있는 상태입니다. 영적인 감각이 죽어 있는 인간은 몸으로 느끼는 오감의 만족을 위하여 달려갑니다. 그러나 아무리 채워도 만족이 없습니다. 그래서 전도서 1:8절에서 이렇게 증거 합니다. “만물의 피곤함을 사람이 말로 다 할 수 없나니 눈은 보아도 족함이 없고 귀는 들어도 차지 아니하는도다.” 인생이 이렇게 된 것은 첫 사람 아담의 범죄로 인하여 모든 아담의 후손들은 생명나무로 나아갈 길이 막혀졌기 때문입니다. 뿌리 뽑힌 나무가 아무리 애를 써도 말라죽어가는 것과 마찬가지입니다. 어느 것을 가지고 이것이 새롭다거나 충만하다거나 할 것이 없는 세상입니다. 날마다 허상을 따라 허겁지겁 달려가고 있으니 만물의 피곤함을 사람이 말로 다 할 수가 없는 것입니다. 이런 세상에 충만을 말합니다. 충만 이란 완성이며, 더 이상 부족함이 없는 상태를 말합니다. 모두가 원하지만 아무도 이르지 못하는 상태입니다.

 

그런데 그 충만이 나타난 것입니다. 그 충만이 바로 예수 그리스도입니다. 그러나 아무도 예수님을 하나님의 충만으로 보지 않았습니다. 그러므로 하나님을 사랑한다던 인간들이 예수님을 배척한 것입니다. 그러나 성령이 임하고 나니 예수 그리스도로 만족하는 사람들이 나왔습니다. 그들이 누구입니까? 오늘 우리가 보는 골로새서를 쓰는 이 바울사도가 경험한 충만함입니다. 그는 고린도후서 12장에 보면 하늘나라를 보고 온 사람입니다. 바울은 셋째 하늘 곧 낙원에 이끌려 갔다고 합니다. 그 충만한 은혜를 말로 다 할 수가 없어서 가히 사람의 말로는 다 이를 수가 없다고 합니다. 얼마나 좋았는지 온갖 어려움과 핍박과 환난 가운데서도 하늘을 소망할 수가 있었습니다. 심지어 빌립보서 1장에 보면 하루라도 빨리 죽는 것이 낫다고 하였습니다. 이것은 그가 그리스도의 충만의 세계를 맛보았기 때문이었습니다.

 

또 한 사람의 충만한 사람은 스데반 집사입니다. 그는 성령과 지혜가 충만한 사람입니다. 그래서 사도행전 6장에 보면 초대교회 일곱 집사로 뽑혔습니다. 성령과 지혜가 충만할 뿐 아니라 권능도 충만하였습니다. 다른 말로 하면 예수 그리스도로 충만한 사람입니다. 이 스데반 집사에게서 무엇이 나왔겠습니까? 예수 그리스도가 나오는 것입니다. 그의 설교는 예수 그리스도를 증거 하였습니다. 그래서 돌에 맞아 죽어가면서도 돌을 던지는 그들을 향하여 저들을 사하여 달라고 저들이 알지 못하고 저런다고 기도하였습니다. 예수님의 십자가의 모습이 이렇게 나오는 것입니다. 사도행전 7:59-60절을 보면 “저희가 돌로 스데반을 치니 스데반이 부르짖어 가로되 주 예수여 내 영혼을 받으시옵소서 하고, 무릎을 꿇고 크게 불러 가로되 주여 이 죄를 저들에게 돌리지 마옵소서 이 말을 하고 자니라”고 했습니다.

 

우리는 이런 말씀 앞에 다 기가 죽습니다. 우리는 그렇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바울이나 스데반도 그들의 능력이 아닙니다. 그렇다면 도대체 무슨 능력이 그렇게 만들었다는 말입니까? 골로새서 1:20절을 보면 “그의 십자가의 피로 화평을 이루사 만물 곧 땅에 있는 것들이나 하늘에 있는 것들을 그로 말미암아 자기와 화목케 되기를 기뻐하심이라”고 했습니다. 예수님의 십자가의 피 입니다. 예수님의 십자가의 피가 만물 곧 하늘에 있는 것이나 땅에 있는 것들이 화해가 일어나게 하는 것입니다. 21절에 보면 전에 악한 행실로 멀리 떠나 마음으로 원수가 되어있었다고 합니다. 예수님을 알지 못하는 모든 자들이 다 이랬다는 것입니다. 이런 자들이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의 피로 하나님과 화해가 이루어진 것입니다. 이것이 예수 그리스도 안의 충만 입니다. 교회의 머리가 되신 분이 자기 피로 값을 주고 사신 것이 바로 교회입니다.

 

하늘과 땅의 모든 것들이 오직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하나님과 화평이 이루어지는 것입니다. 인간들의 힘으로 화평이 이루어지지 않습니다. 지난 베이징 올림픽 때 서로 화합하자고 한문으로 화자를 만들어 내기도 했지만 수많은 소수 민족을 힘으로 누르고 있는 것이 현실입니다. 이런 세상에서 우리의 소망이 무엇입니까? 우리의 머리가 되시는 예수 그리스도께서 자기 피로 값을 주고 우리를 구속하여 내셨다는 것입니다. 뿐만 아니라 머리되신 예수 그리스도께서 자기 지체를 끝까지 돌보신다는 것입니다. 우리가 교회라면 반드시 머리가 되시는 예수 그리스도의 돌보심이 있을 것입니다. 성령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은혜를 주셔서 우리로 범사에 교회의 머리 되시는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를 충만하게 받고 사는 성도가 되게 해 주시기를 원합니다. 아멘!

TAG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성경본문 설교자 강설날짜 조회 수
428 [야고보서 1장] 지혜를 구하라 file 야고보서 1:5-8 손재호 2495
427 [야고보서 1장] 시험을 만나거든 file 야고보서 1:2-4 손재호 1290
426 [야고보서 1장] 야고보의 문안 인사 file 야고보서 1:1 손재호 1301
425 [데살로니가후서 3장] 마지막 당부와 인사 file 살후 3:6-18 손재호 1465
424 [데살로니가후서 3장] 미쁘신 주님 file 살후 3:1-5 손재호 1453
423 [데살로니가후서 3장] 바울의 기도 요청 file 살후 3:1-5 손재호 1223
422 [데살로니가후서 2장] 영원한 위로 file 살후 2:16-17 손재호 1218
421 [데살로니가후서 2장] 감사할 것! file 살후 2:13-15 손재호 950
420 [데살로니가후서 2장] 사단의 역사 file 살후 2:9-12 손재호 1009
419 [데살로니가후서 2장] 불법 자! file 살후 2:1-8 손재호 955
418 [데살로니가후서 1장] 영원한 형벌과 영광 file 살후 1:8-12 손재호 863
417 [데살로니가후서 1장] 환난과 안식 file 살후 1:5-12 손재호 1094
416 [데살로니가후서 1장] 믿음이 더욱 자라고 file 살후 1:1-4 손재호 1284
415 [데살로니가전서 5장] 흠 없게 보전되기를 file 살전 5:23-28 손재호 1236
414 [데살로니가전서 5장] 하나님의 뜻(2) file 살전 5:19-22 손재호 1113
413 [데살로니가전서 5장] 하나님의 뜻(1) file 살전 5:16-18 손재호 1175
412 [데살로니가전서 5장] 화목하라! file 살전 5:12-15 손재호 1119
411 [데살로니가전서 5장] 때와 시기 file 살전 5:1-11 손재호 1209
410 [데살로니가전서 4장] 서로 위로하라! file 살전 4:13-18 손재호 1663
409 [데살로니가전서 4징] 성도의 삶 file 살전 4:9-12 손재호 897
408 [데살로니가전서 4장] 하나님의 뜻 file 살전 4:1-8 손재호 1439
407 [데살로니가전서 3장] 바울의 기도 file 살전 3:9-13 손재호 1627
406 [데살로니가전서 2장] 바울의 기쁨 file 살전 2:17-3:10 손재호 1268
405 [데살로니가전서 2장] 말씀의 역사 file 살전 2:13-16 손재호 955
404 [데살로니가전서 2장] 사도의 의무와 권리 file 살전 2:6-12 손재호 1045
403 [데살로니가전서 2장] 하나님의 복음 file 살전 2:1-5 손재호 1210
402 [데살로니가전서 1장] 노하심에서 건지심 file 살전 1:9-10 손재호 810
401 [데살로니가전서 1장] 복음의 내용 file 살전 1:9-10 손재호 854
400 [데살로니가전서 1장] 복음의 능력 file 살전 1:5-8 손재호 1387
399 [데살로니가전서 1장] 바울의 감사 file 살전 1:2-4 손재호 898
398 [데살로니가전서 1장] 은혜와 평강 file 살전 1:1 손재호 1102
397 [골로새서 4장] 하나님 나라를 위하여 file 골 4:7-18 손재호 1664
396 [골로새서 4장] 기도를 항상 힘쓰라 file 골 4:2-6 손재호 1134
395 [골로새서 3장] 주께 하듯이 하라 file 골 3:18-4:1 손재호 1419
394 [골로새서 3장] 주 예수의 이름으로 file 골 3:12-17 손재호 1273
393 [골로새서 3장] 새 사람을 입었으니 file 골 3:5-11 손재호 1066
392 [골로새서 3장] 위엣 것을 찾으라 file 골 3:1-4 손재호 1058
391 [골로새서 2장] 어찌하여 의문에 순종하느냐 file 골 2:20-3:4 손재호 1033
390 [골로새서 2장] 그림자와 실체 file 골 2:16-19 손재호 1376
389 [골로새서 2장] 십자가로 승리 file 골 2:8-15 손재호 1465
388 [골로새서 2장] 하나님의 비밀 file 골 2:1-7 손재호 1135
387 [골로새서 1장] 비밀의 영광 file 골 1:24-29 손재호 1259
386 [골로새서 1장] 터 위에 굳게 서서 file 골 1:21-23 손재호 1113
» [골로새서 1장] 교회의 머리 예수님 file 골 1:18-20 손재호 1133
384 [골로새서 1장] 그분을 위하여 file 골 1:15-17 손재호 934
383 [골로새서 1장] 아들의 나라로 file 골 1:9-14 손재호 1407
382 [골로새서 1장] 복음의 열매 file 골 1:1-8 손재호 2897
381 [빌레몬서 1장] 빚진 자! file 빌레몬서 1:19-25 손재호 1069
380 [빌레몬서 1장] 종에서 형제로 file 빌레몬서 1:11-18 손재호 808
379 [빌레몬서 1장] 믿음의 교제 file 빌레몬서 1:4-10 손재호 1474
378 [빌레몬서 1장] 은혜와 평강 file 빌레몬서 1:1-3 손재호 975
377 [유다서 1장] 능히 서게 하실 자 file 유다서 1:24-25 손재호 1255
376 [유다서 1장] 사도들이 한 말을 기억하라 file 유다서 1:17-23 손재호 1453
375 [유다서 1장] 에녹의 예언 file 유다서 1:12-16 손재호 1357
374 [유다서 1장] 꿈구는 사람들 file 유다서 1:8-11 손재호 1218
373 [유다서 1장] 다시 생각나도록 file 유다서 1:5-7 손재호 1072
372 [유다서 1장] 단번에 주신 믿음의 도 file 유다서 1:3-4 손재호 1113
371 [유다서 1장] 예수 그리스도의 종 file 유다서 1:1-2 손재호 1385
370 [요한이서 1장] 진리를 아는 모든 자 file 요한이서 1:1-4 손재호 1335
369 [사무엘상 11장] 길갈로 가서 나라를 새롭게 하자 file 사무엘상 11장 손재호 2015-03-25 1885
368 [사무엘상 10장] 사울이 왕으로 뽑히다. file 사무엘상 10장 손재호 2015-03-18 2165
367 [사무엘상 9장] 사울이 사무엘을 만나다. file 사무엘상 9장 손재호 2015-03-11 2068
366 [사무엘상 8장] 우리에게 왕을 세워 주소서! file 사무엘상 8장 손재호 2015-03-04 1944
365 [사무엘상 7장] 에벤에셀의 하나님! file 사무엘상 7장 손재호 2015-02-25 2274
364 [사무엘상 5-6장] 벧세메스로 돌아온 하나님의 언약궤 file 사무엘상 5-6장 손재호 2015-02-11 2238
363 [사무엘상 4장] 이스라엘을 떠난 하나님의 영광 file 삼상 4:1-22 손재호 2015-02-04 2411
362 [사무엘상 3장] 사무엘을 부르시는 하나님 file 삼상 3:1-21 손재호 2015-01-28 2770
361 [사무엘상 2장] 제사를 멸시한 제사장 file 삼상 2:12-36 손재호 2015-01-21 2045
360 [사무엘상 2장] 한나의 찬양 file 삼상 2:1-11 손재호 2015-01-14 2417
359 [사무엘상 1장] 한나의 기도와 사무엘의 출생 file 삼상 1:1-28 손재호 2015-01-07 2900
358 [룻기서 4장] 메시아의 계보를 회복시키시는 하나님의 섭리 file 룻 4:1-22 손재호 2014-12-31 1874
357 [성탄말씀] 초림과 재림 히 9:26-28 최상범 2014-12-24 1186
356 [룻기서 3장] 나오미의 계획을 섭리하시는 하나님 file 룻 3:1-18 손재호 2014-12-17 2022
355 [룻기서 2장] 룻이 보아스를 만나도록 섭리하시는 하나님 file 룻 2:1-23 손재호 2014-12-10 2691
354 [룻기서 1장] 룻을 인도하시는 하나님의 섭리 file 룻기서 1:1-22 손재호 2014-12-03 1635
353 [고린도후서 13장] 너희가 믿음에 있는가 시험하라 file 고후 13:1-13 손재호 2014-11-19 3161
352 [고린도후서 12장] 너희의 덕을 세우기 위함이니라 file 고후 12:14-21 손재호 2014-11-12 1917
351 [고린도후서 12장] 내 능력이 약한데서 온전하여 짐이라 file 고후 12:1-13 손재호 2014-11-05 4638
350 [고린도후서 11장] 교회를 위하여 염려하는 것이라 file 고후 11:28-33 손재호 2014-10-29 1968
349 [고린도후서 11장] 나를 어리석은 자로 여기지 말라 file 고후 11:16-27 손재호 2014-10-22 2167
348 [고린도후서 11장] 사단의 일군, 의의 일군 file 고후 11:7-15 손재호 2014-10-15 2440
347 [레위기 4장,5장] 속죄제(2) file 레 4:1-5:13 최상범 2014-10-08 2330
346 [레위기 4장,5장] 속죄제(1) file 레 4:1-5:13 최상범 2014-10-01 2758
345 [레위기 3장] 화목제 file 레 3:1-17 최상범 2014-09-24 3865
344 [고린도후서 11장] 내가 하나님의 열심으로 file 고후 11:1-6 손재호 2014-09-17 2291
343 [고린도후서 10장] 분량 밖의 자랑을 하지 않고 file 고후 10:12-18 손재호 2014-09-10 2263
342 [고린도후서 10장] 주께서 주신 권세는 file 고후 10:7-11 손재호 2014-09-03 2083
341 [고린도후서 10장] 우리의 싸우는 병기는 file 고후 10:1-6 손재호 2014-08-27 3150
340 [고린도후서 9장] 감사함으로 넘치도록 하라 file 고후 9:6-15 손재호 2014-08-20 3222
339 [고린도후서 9장] 연보를 미리 준비하라 file 고후 9:1-5 손재호 2014-08-06 2500
338 [레위기 2장] 소제 file 레 2:1-16 최상범 2014-07-30 3055
337 [고린도후서 8장] 아무도 훼방하지 못하게 하라 file 고후 8:16-24 손재호 2014-07-23 2126
336 [고린도후서 8장] 평균케 하려 함이니라 file 고후 8:9-15 손재호 2014-07-16 2070
335 [고린도후서 8장] 힘에 지나도록 자원하여 하는 연보 file 고후 8:1-9 손재호 2014-07-09 3631
334 [고린도후서 7장] 하나님의 뜻대로 하는 근심 file 고후 7:8-16 손재호 2014-07-02 4248
333 [고린도후서 7장] 마음으로 우리를 영접하라 file 고후 7:1-7 손재호 2014-06-25 2084
332 [고린도후서 6장] 믿지 않는 자와 멍에를 같이 하지 말라 file 고후 6:14-7:1 손재호 2014-06-18 3345
331 [고린도후서 6장] 너희도 마음을 넓히라. file 고후 6:11-13 손재호 2014-06-11 2728
330 [고린도후서 6장] 오직 모든 일에 하나님의 일군으로 file 고후 6:3-10 손재호 2014-06-04 2414
329 [고린도후서 6장] 보라! 지금은 구원의 날이로다 file 고후 6:1-2 손재호 2014-05-28 3855
328 [고린도후서 5장] 너희는 하나님과 화목하라 file 고후 5:18-21 손재호 2014-05-21 2515
327 [고린도후서 5장] 그리스도 안에 있으면 새로운 피조물 file 고후 5:16-17 손재호 2014-05-14 3030
326 [고린도후서 5장] 그리스도의 사랑이 우리를 강권하시는도다 file 고후 5:11-15 손재호 2014-05-07 3822
325 [고린도후서 5장] 우리가 담대하여 원하는 바는 file 고후 5:8-10 손재호 2014-04-30 2389
324 [고린도후서 5장] 우리가 믿는 고로 또한 행하노라 file 고후 5:1-7 손재호 2014-04-23 2342
323 [고린도후서 4장] 우리도 믿는 고로 또한 말하노라 file 고후 4:13-18 손재호 2014-04-16 2909
322 [고린도후서 4장] 우리가 이 보배를 질그릇에 가졌으니 file 고후 4:7-12 손재호 2014-04-09 7093
321 [레위기 1장] 번제 file 레 1:3-17 최상범 2014-04-02 3642
320 [레위기 1장] 예물과 헌상 file 레 1:1-2 최상범 2014-03-26 3131
319 [고린도후서 4장] 그리스도의 영광의 복음의 광채 file 고후 4:1-6 손재호 2014-03-19 3240
318 [고린도후서 3장] 우리가 이같은 소망이 있으므로 file 고후 3:12-18 손재호 2014-03-12 3288
317 [고린도후서 3장] 우리가 새 언약의 일꾼이 되기에 file 고후 3:6-11 손재호 2014-03-05 2867
316 [고린도후서 3장] 너희는 그리스도의 편지니 file 고후 3:1-5 손재호 2014-02-26 4465
315 [고린도후서 2장] 하나님 앞에서 그리스도의 향기니 file 고후 2:12-17 손재호 2014-02-19 4030
314 [고린도후서 2장] 나의 기쁨이 너희 무리의 기쁨 file 고후 2:1-11 손재호 2014-02-12 4442
313 [고린도후서 1장] 하나님의 약속은 그리스도 안에서 file 고후 1:12-24 손재호 2014-02-05 4820
312 [고린도후서 1장] 모든 환난 중에서 우리를 위로하사 file 고후 1:1-11 손재호 2014-01-29 5720
311 [고린도전서 16장] 모든 일을 사랑으로 행하라 file 고전 16:13-24 손재호 2014-01-22 3758
310 [고린도전서 16장] 성도를 위하는 연보에 대하여는 file 고전 16:1-12 손재호 2014-01-15 4293
309 [고린도전서 15장] 이김을 주시는 하나님께 감사하노니 file 고전 15:50-58 손재호 2014-01-08 4123
308 [고린도전서 15장] 살려주는 영이 되었나니. file 고전 15:35-49 손재호 2013-12-18 3581
307 [고린도전서 15장] 나는 날마다 죽노라. file 고전 15:29-34 손재호 2013-12-11 6064
306 [고린도전서 15장] 잠자는 자들의 첫 열매가 되셨도다. 1 file 고전 15:20-28 손재호 2013-12-04 4473
305 [고린도전서 15장] 죽은 자의 부활이 없으면 file 고전 15:12-19 손재호 2013-11-27 4945
304 [고린도전서 15장] 복음을 알게 하노니. file 고전 15:1-11 손재호 2013-11-20 49604
303 [고린도전서 14장] 덕을 세우기 위하여 하라 file 고전 14:26-40 손재호 2013-11-13 5973
302 [고린도전서 14장] 지혜에 장성한 사람이 되라 file 고전 14:20-25 손재호 2013-11-06 5593
301 [고린도전서 14장] 신령한 것을 사모하되 file 고전 14:1-19 손재호 2013-10-30 5108
300 [고린도전서 13장] 온전한 것이 올 때에는 file 고전 13:8-13 손재호 2013-10-23 4797
299 [고린도전서 13장] 사랑이 없으면--- file 고전 13:1-7 손재호 2013-10-16 5568
298 [고린도전서 12장] 몸은 하나인데 많은 지체가 있고 file 고전 12:12-31 손재호 2013-10-09 6509
297 [고린도전서 12장] 은사를 주신 목적 file 고전 12:4-11 손재호 2013-10-02 4691
296 [고린도전서 12장] 신령한 것에 대하여 file 고전 12:1-3 손재호 2013-09-25 3762
295 [고린도전서 11장] 주의 만찬에 대한 권면 file 고전 11:17-34 손재호 2013-09-11 5699
294 [고린도전서 11장] 권세 아래 있는 표 file 고전 11:1-16 손재호 2013-09-04 4175
293 [고린도전서 10장] 자기 유익을 구하지 말고 남의 유익을 구하라 file 고전 10:23-33 손재호 2013-08-28 5068
292 [고린도전서 10장] 우상숭배 하는 일을 피하라 file 고전 10:14-22 손재호 2013-08-21 4596
291 [고린도전서 10장] 우리의 거울이 되어 file 고전 10:1-13 손재호 2013-08-07 5696
290 [고린도전서 9장] 모든 사람에게 종이 된 것은 file 고전 9:19-27 손재호 2013-07-24 4122
289 [고린도전서 9장] 사도 바울의 자랑과 상 file 고전 9:16-18 손재호 2013-07-17 4923
288 [고린도전서 9장] 복음을 위한 사도됨의 변명 file 고전 9:1-15 손재호 2013-07-10 5893
287 [고린도전서 8장] 우상의 제물에 대하여 file 고전 8:1-13 손재호 2013-07-03 5771
286 [고린도전서 7장] 이 세상 형적은 지나감이니라 file 고전 7:25-40 손재호 2013-06-26 3989
285 [고린도전서 7장] 부르심을 받은 그대로 지내라 file 고전 7:17-24 손재호 2013-06-19 5499
284 [고린도전서 7장] 혼인한 자들에 대한 명령 file 고전 7:10-16 손재호 2013-06-12 3374
283 [고린도전서 7장] 남편과 아내의 의무 file 고전 7:1-7 손재호 2013-06-05 5257
282 [고린도전서 6장] 너희 몸으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라 file 고전 6:12-20 손재호 2013-05-29 6584
281 [고린도전서 6장] 차라리 불의를 당하라 file 고전 6:1-11 손재호 2013-05-22 5444
280 [고린도전서 5장] 음행하는 자들과 사귀지 말라 file 고전 5:1-13 손재호 2013-05-15 6028
279 [고린도전서 4장] 하나님의 나라는 말에 있지 않고 file 고전 4:14-21 손재호 2013-05-08 6840
278 [고린도전서 4장] 내가 너희를 위하여 본을 보였으니 file 고전 4:6-13 손재호 2013-05-01 3555
277 [고린도전서 4장] 판단하실 이는 주시니라 file 고전 4:1-5 손재호 2013-04-24 3840
276 [고린도전서 3장] 그리스도는 하나님의 것 file 고전 3:18-23 손재호 2013-04-17 3997
275 [고린도전서 3장] 터되신 예수 그리스도 file 고전 3:10-17 손재호 2013-04-10 3620
274 [고린도전서 3장] 오직 자라게 하시는 분은 file 고전 3:1-9 손재호 2013-04-03 5155
273 [고린도전서 2장] 오직 하나님이 성령으로 file 고전 2:6-16 손재호 2013-03-27 6167
272 [고린도전서 2장] 십자가에 못 박히신 것 외에는 file 고전 2:1-5 손재호 2013-03-20 3946
271 [고린도전서 1장] 주 안에서 자랑하라. file 고전 1:26-31 손재호 2013-03-13 4814
270 [고린도전서 1장] 십자가의 도 file 고전 1:18-25 손재호 2013-03-06 3958
269 [고린도전서 1장] 누가 십자가에 못 박혔는가? file 고전 1:10-17 손재호 2013-02-27 3481
268 [고린도전서 1장] 문안과 인사! file 고전 1:1-9 손재호 2013-02-20 3504
267 [사사기] 이스라엘의 우상숭배 골 3장 최상범 2013-01-30 3306
266 [사무엘상 8,12장] 왕정제도의 구속사적 의미 file 삼상 8,12장 최상범 2013-01-23 3761
265 [사사기 17-21장] 그때에 왕이 없으므로 삿 21:25 최상범 2013-01-16 3725
264 [사사기 21장] 에피소드 2 - 제멋대로인 이스라엘 삿 21:1-25 최상범 2013-01-09 4352
263 [사사기 20장] 에피소드 2 - 이스라엘을 징계하신 하나님 삿 20:1-48 최상범 2013-01-02 4717
262 [사사기 19장] 에피소드 2 - 도덕적 타락상(1) 삿 19:1-30 최상범 2012-12-26 3774
261 [사사기 18장] 에피소드1-종교적 타락상(2) 삿 18:1-31 최상범 2012-12-19 4633
260 [사사기 17장] 에피소드1 - 종교적 타락상(1) 삿 17:1-13 최상범 2012-12-12 4520
259 [사사기 16장] 나실인 서약을 지킨 삼손 삿 16:1-31 최상범 2012-12-05 4376
258 [사사기 14-15장] 틈을 타서 블레셋을 치시는 하나님 삿 14:1-15:20 최상범 2012-11-28 3565
257 [사사기 13장] 삼손의 출생 삿 13:1-25 최상범 2012-11-21 4449
256 [사사기 12장] 동족상잔의 비극 삿 12:1-15 최상범 2012-11-14 3589
255 [사사기 10-11장] 사사 입다 이야기 file 삿 10:17-11:40 최상범 2012-11-07 6248
254 [사사기 10장] 여호와의 근심 삿 10:1-16 최상범 2012-10-31 3875
253 [사사기 9장] 죄에 대한 보응 삿 9:22-57 최상범 2012-10-24 3652
252 [사사기 8-9장] 아비멜렉의 반역과 요담의 책망 삿 8:33-9:21 최상범 2012-10-17 3352
251 [사사기 8장] 기드온의 리더십의 명암(2) 삿 8:4-28 최상범 2012-10-10 4072
250 [사사기 8장] 기드온의 리더십의 명암(1) - 자기를 낮추는 지혜 삿 8:1-3 최상범 2012-09-26 3568
249 [사사기 7장] 미디안의 날과 같이 삿 7:9-25 최상범 2012-09-19 3856
248 [사사기 7장] 삼백명으로 줄이신 하나님 삿 7:1-8 최상범 2012-09-12 2923
247 [사사기 6장] 표적을 구한 기드온 삿 6:25-40 최상범 2012-09-05 3692
246 [사사기 6장] 기드온을 부르심 삿 6:1-24 최상범 2012-08-29 3286
245 [사사기 5장] 드보라의 노래(2) 삿 5:19-31 최상범 2012-08-22 2669
244 [사사기 5장] 드보라의 노래(1) 삿 5:1-18 최상범 2012-08-15 3532
243 [사사기 4장] 바락과 야엘과 이스라엘의 구원 삿 4:10-24 최상범 2012-08-08 2919
242 [사사기 4장] 드보라와 바락 삿 4:1-10 최상범 2012-08-01 4178
241 [사사기 3장] 사사 에훗 삿 3:12-31 최상범 2012-07-25 3182
240 [사사기 3장] 사사 옷니엘(2) 삿 3:7-11 최상범 2012-07-18 2584
239 [사사기 3장] 사사 옷니엘 삿 3:1-11 최상범 2012-07-11 3180
238 [사사기 2장] 신앙의 요요현상 삿 2:11-23 최상범 2012-07-04 3441
237 [사사기 2장] 신실치 못한 인간 삿 2:1-10 최상범 2012-06-27 2640
236 [사사기 1장] 가나안 정복 실패(2) 삿 1:22-36 최상범 2012-06-20 2928
235 [사사기 1장] 가나안 정복 실패 삿 1:1-36 최상범 2012-06-13 3937
234 [디도서 3장] 마지막 교훈과 인사 file 딛 3:9-15 손재호 2012-05-16 3768
233 [디도서 2-3장] 선한 일을 힘쓰라 file 딛 2:15-3:8 손재호 2012-05-09 2945
232 [디도서 2장] 은혜로 양육하시는 하나님 file 딛 2:11-14 손재호 2012-05-02 2958
231 [디도서 2장] 하나님의 교훈을 빛나게 하라 file 딛 2:6-10 손재호 2012-04-25 3724
230 [디도서 2장] 하나님의 말씀을 위하여 file 딛 2:1-5 손재호 2012-04-18 3844
229 [디도서 1장] 장로와 감독이란? file 딛 1:5-16 손재호 2012-04-11 428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