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44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설교자 손재호
성경본문 왕상 10:1-13
성경본문내용 (1)스바 여왕이 여호와의 이름으로 말미암은 솔로몬의 명예를 듣고 와서 어려운 문제로 저를 시험코자 하여(2)예루살렘에 이르니 수원이 심히 많고 향품과 심히 많은 금과 보석을 약대에 실었더라 저가 솔로몬에게 나아와 자기 마음에 있는 것을 다 말하매(3)솔로몬이 그 묻는 말을 다 대답하였으니 왕이 은미하여 대답지 못한 것이 없었더라(4)스바 여왕이 솔로몬의 모든 지혜와 그 건축한 궁과(5)그 상의 식물과 그 신복들의 좌석과 그 신하들의 시립한 것과 그들의 공복과 술관원들과 여호와의 전에 올라가는 층계를 보고 정신이 현황하여(6)왕께 고하되 내가 내 나라에서 당신의 행위와 당신의 지혜에 대하여 들은 소문이 진실하도다(7)내가 그 말들을 믿지 아니하였더니 이제 와서 목도한즉 내게 말한 것은 절반도 못되니 당신의 지혜와 복이 나의 들은 소문에 지나도다(8)복되도다 당신의 사람들이여 복되도다 당신의 이 신복들이여 항상 당신의 앞에 서서 당신의 지혜를 들음이로다(9)당신의 하나님 여호와를 송축할지로다 여호와께서 당신을 기뻐하사 이스라엘 위에 올리셨고 여호와께서 영영히 이스라엘을 사랑 하시므로 당신을 세워 왕을 삼아 공과 의를 행하게 하셨도다 하고(10)이에 저가 금 일백 이십 달란트와 심히 많은 향품과 보석을 왕께 드렸으니 스바 여왕이 솔로몬 왕께 드린 것처럼 많은 향품이 다시 오지 아니하였더라(11)〔오빌에서부터 금을 실어온 히람의 배들이 오빌에서 많은 백단목과 보석을 운반하여 오매(12)왕이 백단목으로 여호와의 전과 왕궁의 난간을 만들고 또 노래하는 자를 위하여 수금과 비파를 만들었으니 이같은 백단목은 전에도 온 일이 없었고 오늘까지도 보지 못하였더라〕(13)솔로몬 왕이 왕의 규례대로 스바 여왕에게 물건을 준 외에 또 저의 소원대로 무릇 구하는 것을 주니 이에 저가 그 신복들로 더불어 본국으로 돌아갔더라
강설날짜 2016-12-07

2016년 열왕기상 공부


스바 여왕이 솔로몬을 찾아오다


말씀:열왕기상 10:1-13


오늘 말씀은 스바 여왕이 지혜의 왕 솔로몬을 찾아 온 사건입니다. 스바 여왕은 신약에서는 남방 여왕이라고도 합니다. 마태복음 12:42절을 보면 “심판 때에 남방 여왕이 일어나 이 세대 사람을 정죄하리니. 이는 그가 솔로몬의 지혜로운 말을 들으려고 땅 끝에서 왔음이어니와 솔로몬보다 더 큰 이가 여기 있느니라”고 했습니다. 어떤 사람은 스바를 지금의 예멘지역으로 말하기도 합니다. 요세푸스는 에디오피아로 말하고 있습니다. 하여튼 우리가 오늘 말씀을 살펴보는 가운데 이 사건을 통해서 계시하시는 하나님의 계시가 무엇인지 배울 수 있기를 바랍니다.


우리가 열왕기상 3장을 공부할 때 봤습니다만 솔로몬이 기브온에서 일천번제를 드렸을 때 하나님께서는 솔로몬의 꿈에 나타나셔서 “내가 네게 무엇을 줄꼬. 너는 구하라”고 하셨습니다(5). 그때 솔로몬은 백성들을 재판 할 수 있는 지혜로운 마음을 달라고 하였습니다(9). 솔로몬이 구한 지혜로운 마음이란 하나님의 말씀을 듣는 마음입니다. 솔로몬은 하나님의 말씀을 잘 듣고 그 말씀을 따라서 백성을 통치하기를 원했던 것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이런 솔로몬을 기뻐하시고 그에게 지혜롭고 총명한 마음을 주셨습니다. 열왕기상 3:12절을 보면 “내가 네 말대로 하여 네게 지혜롭고 총명한 마음을 주노니. 너의 전에도 너와 같은 자가 없었거니와 너의 후에도 너와 같은 자가 일어남이 없으리라”고 했습니다.


그러면 솔로몬의 지혜가 구체적으로 어떠하였습니까? 열왕기상 4:29-34절을 보면 “하나님이 솔로몬에게 지혜와 총명을 심히 많이 주시고 또 넓은 마음을 주시되 바닷가의 모래 같이 하시니. 솔로몬의 지혜가 동양 모든 사람의 지혜와 애굽의 모든 지혜보다 뛰어난지라. 저는 모든 사람보다 지혜로 와서 예스라 사람 에단과 마홀의 아들 헤만과 갈골과 다르다보다 나으므로 그 이름이 사방 모든 나라에 들렸더라. 저가 잠언 삼천을 말하였고 그 노래는 일천 다섯이며, 저가 또 초목을 논하되 레바논 백향목으로부터 담에 나는 우슬초까지 하고, 저가 또 짐승과 새와 기어 다니는 것과 물고기를 논한지라. 모든 민족 중에서 솔로몬의 지혜의 소문을 들은 천하 모든 왕 중에서 그 지혜를 들으러 왔더라”고 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솔로몬에게 지혜와 총명을 심히 많이 주셨습니다. 또 넓은 마음을 주시되 바닷가의 모래 같이 하셨습니다. 솔로몬의 지혜가 동양 모든 사람의 지혜와 애굽 모든 사람의 지혜보다 뛰어났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솔로몬에게 지혜와 총명을 주심으로 그 당시에 유명한 지혜자라는 사람들보다 더 나은 지혜가 나왔습니다. 이 지혜를 여호와께서 주신 지혜이기 때문에 여호와를 경외하는 지혜만이 아니라 일반적인 세상의 지혜에서도 솔로몬을 따라갈 사람이 없었습니다. 솔로몬은 잠언 교훈과 경계가 되는 말을 삼천 가지나 말하였습니다. 그리고 그의 지식이 식물과 동물과 물고기와 모든 것에 대해서 논하였습니다. 혼자서 백과사전을 편찬할 정도의 지혜였습니다. 그래서 모든 민족 중에서 솔로몬의 지혜를 들은 천하의 모든 왕들이 솔로몬의 지혜를 듣기 위해서 왔다고 합니다.


그런데 오늘 본문에서는 스바의 여왕이 솔로몬을 찾아온 것입니다. 오늘 본문 1-8절을 보면 “스바 여왕이 여호와의 이름으로 말미암은 솔로몬의 명예를 듣고 와서 어려운 문제로 저를 시험코자 하여 예루살렘에 이르니 수원이 심히 많고 향품과 심히 많은 금과 보석을 약대에 실었더라. 저가 솔로몬에게 나아와 자기 마음에 있는 것을 다 말하매. 솔로몬이 그 묻는 말을 다 대답하였으니 왕이 은미하여 대답지 못한 것이 없었더라. 스바 여왕이 솔로몬의 모든 지혜와 그 건축한 궁과 그 상의 식물과 그 신복들의 좌석과 그 신하들의 시립한 것과 그들의 공복과 술관원들과 여호와의 전에 올라가는 층계를 보고 정신이 현황하여 왕께 고하되 내가 내 나라에서 당신의 행위와 당신의 지혜에 대하여 들은 소문이 진실하도다. 내가 그 말들을 믿지 아니하였더니 이제 와서 목도한즉 내게 말한 것은 절반도 못되니 당신의 지혜와 복이 나의 들은 소문에 지나도다. 복되도다. 당신의 사람들이여! 복되도다. 당신의 이 신복들이여! 항상 당신의 앞에 서서 당신의 지혜를 들음이로다”라고 했습니다. 스바 여왕이 많은 예물을 가지고 솔로몬을 찾아와서 여러 가지 자기 마음에 있는 질문들을 하였습니다. 그런데 솔로몬이 대답하지 못하는 것이 하나도 없었다고 합니다. 그리고 스바 여왕은 솔로몬의 지혜와 그의 건축한 왕궁과 왕실의 질서와 성전에 올라가는 층계를 보고 당신에 대한 소문이 듣는 것보다 더 하다고 하면서 당신의 신하들이 참으로 복되다고 하였습니다. 스바 여왕이 이렇게 말하는 이유가 무엇입니까? 솔로몬 앞에서 솔로몬의 지혜를 듣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솔로몬의 부귀영화를 누리게 되어서 복이 있다고 하는 것이 아니라 솔로몬의 지혜를 들을 수 있어서 복되다고 하는 것입니다.


스바 여왕은 솔로몬에게 칭찬과 영광을 돌리는 것이 아니라 솔로몬의 하나님 여호와를 송축한다고 합니다. 9절을 보면 “당신의 하나님 여호와를 송축할지로다. 여호와께서 당신을 기뻐하사 이스라엘 위에 올리셨고, 여호와께서 영영히 이스라엘을 사랑 하시므로 당신을 세워 왕을 삼아 공과 의를 행하게 하셨도다”라고 했습니다. 스바 여왕은 솔로몬의 하나님 여호와를 송축할지로다고 합니다. 솔로몬이 이렇게 된 것은 여호와께서 솔로몬을 기뻐하셔서 이스라엘의 왕위에 올리셨고, 이스라엘을 사랑하시므로 솔로몬을 세워 왕으로 삼아 정의와 공의를 행하게 하셨다고 합니다. 스바 여왕의 이런 말을 외교상의 말로 보는 학자들도 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이 스바 여왕을 통하여 여호와를 찬양할 뿐만 아니라 솔로몬을 또한 경고하고 있는 것입니다. 그 경고가 무엇입니까? 정의와 공의를 행하라는 것입니다. 그런데 이스라엘의 역사를 보면 솔로몬의 그 영광은 오래 가지 못했습니다. 솔로몬의 그 영광은 정점에서 급전직하 하게 됩니다. 솔로몬이 20년에 걸쳐서 성전과 왕궁을 건설하여 하나님께 봉헌 한 후 속히 하나님을 떠나 온갖 우상을 숭배합니다. 그 죄로 인해서 솔로몬 사후 이스라엘은 남북으로 나누어지고 맙니다. 그 후에 북 이스라엘은 앗수르에 의해 망하고, 남 유다는 바벨론에 의해 망하게 됩니다. 그러므로 이방의 이 여왕이 선지자 역할을 하는 것입니다.


오늘 본문 10-13절 말씀을 보면 “이에 저가 금 일백 이십 달란트와 심히 많은 향품과 보석을 왕께 드렸으니. 스바 여왕이 솔로몬 왕께 드린 것처럼 많은 향품이 다시 오지 아니하였더라. [오빌에서부터 금을 실어온 히람의 배들이 오빌에서 많은 백단목과 보석을 운반하여 오매. 왕이 백단목으로 여호와의 전과 왕궁의 난간을 만들고 또 노래하는 자를 위하여 수금과 비파를 만들었으니. 이같은 백단목은 전에도 온 일이 없었고 오늘까지도 보지 못하였더라.] 솔로몬 왕이 왕의 규례대로 스바 여왕에게 물건을 준 외에 또 저의 소원대로 무릇 구하는 것을 주니 이에 저가 그 신복들로 더불어 본국으로 돌아갔더라”고 했습니다. 스바 여왕은 솔로몬에게 금 일백 이십 달란트와 심히 많은 향품과 보석을 솔로몬에게 선물을 주었습니다. 열왕기서 저자는 이처럼 많은 향품이 다시 오지 아니하였다고 기술하고 있습니다. 이후 스바 여왕은 솔로몬의 환대를 받으며 신복들과 함께 본국으로 돌아갔습니다.


시편 72:1-3절을 보면 “하나님이여! 주의 판단력을 왕에게 주시고 주의 의를 왕의 아들에게 주소서. 저가 주의 백성을 의로 판단하며 주의 가난한 자를 공의로 판단하리니. 의로 인하여 산들이 백성에게 평강을 주며 작은 산들도 그리하리로다”라고 했습니다. 시편 72편의 표제어에 보면 솔로몬의 시로 되어 있습니다. 이런 시편은 일반적인 노래가 아니라 그리스도의 영에 의한 예언적인 찬양입니다. 왕의 역할이 공의와 정의를 시행하는 것입니다. 그런데 이 말을 스바 여왕이 하였습니다. 그러므로 스바 여왕이 솔로몬에게 선지자의 역할을 한 것이라고 하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그 공의와 정의를 행하여야 왕위가 오래갈 것입니다. 그런데 솔로몬이 그 공의와 정의를 행하지 않으므로 솔로몬 사후에 나라가 남북으로 나누어지고 결국 그 나라가 다 망하게 되었습니다.


그러면 솔로몬이 공의와 정의를 행하지 못한 내용이 무엇입니까? 시편 72:4-19절을 보면 “저가 백성의 가난한 자를 신원하며 궁핍한 자의 자손을 구원하며 압박하는 자를 꺾으리로다. 저희가 해가 있을 동안에 주를 두려워하며 달이 있을 동안에 대대로 그리하리로다. 저는 벤 풀에 내리는 비 같이, 땅을 적시는 소낙비 같이 임하리니. 저의 날에 의인이 흥왕하여 평강의 풍성함이 달이 다할 때까지 이르리로다. 저가 바다에서부터 바다까지와 강에서부터 땅 끝까지 다스리리니. 광야에 거하는 자는 저의 앞에 굽히며 그 원수들은 티끌을 핥을 것이며, 다시스와 섬의 왕들이 공세를 바치며, 스바와 시바 왕들이 예물을 드리리로다. 만왕이 그 앞에 부복하며 열방이 다 그를 섬기리로다. 저는 궁핍한 자의 부르짖을 때에 건지며 도움이 없는 가난한 자도 건지며 저는 가난한 자와 궁핍한 자를 긍휼히 여기며 궁핍한 자의 생명을 구원하며 저희 생명을 압박과 강포에서 구속하리니 저희 피가 그 목전에 귀하리로다. 저희가 생존하여 스바의 금을 저에게 드리며 사람들이 저를 위하여 항상 기도하고 종일 찬송하리로다. 산꼭대기의 땅에도 화곡이 풍성하고 그 열매가 레바논 같이 흔들리며 성에 있는 자가 땅의 풀 같이 왕성하리로다. 그 이름이 영구함이여 그 이름이 해와 같이 장구하리로다. 사람들이 그로 인하여 복을 받으리니 열방이 다 그를 복되다 하리로다. 홀로 기사를 행하시는 여호와 하나님 곧 이스라엘의 하나님을 찬송하며 그 영화로운 이름을 영원히 찬송할지어다. 온 땅에 그 영광이 충만할지어다. 아멘! 아멘! 이새의 아들 다윗의 기도가 필하다”라고 했습니다.


솔로몬의 시로 되어 있기에 솔로몬의 지혜와 그 영광의 내용들이 나옵니다만 솔로몬이 정의와 공의를 행하지 못하였습니다. 솔로몬 시대에 얼마나 과중한 세금을 내었는지 백성들이 고생을 하였습니다. 그러므로 이 시편대로 공의와 정의를 행하며 가난한 자와 궁핍한 자를 불쌍히 여기며 그들의 생명을 구원하시는 분은 예수 그리스도입니다. 그러므로 솔로몬은 하나님께서 주신 지혜로 하나님의 영광을 구한 것이 아니라 자기의 영광을 구하였습니다. 그 결과 자신도 나라도 우상숭배로 몰락하게 되는 일이 일어났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는 자신의 영광을 조금도 구하지 않습니다. 오직 아버지의 뜻을 구하였기에 그의 나라와 그의 이름이 영구하며, 천하 만민이 그로 말미암아 복을 받게 됩니다. 이러한 기이한 일들을 행하시는 여호와 하나님의 그 영화로운 이름을 영원히 찬송할 것이라고 합니다.


스바 여왕의 이런 언행과 솔로몬의 시편의 결론이 신약에서 나옵니다. 마태복음 12:39-42절을 보면 “예수께서 대답하여 가라사대 악하고 음란한 세대가 표적을 구하나 선지자 요나의 표적 밖에는 보일 표적이 없느니라. 요나가 밤낮 사흘을 큰 물고기 뱃속에 있었던 것같이 인자도 밤 낮 사흘을 땅속에 있으리라. 심판 때에 니느웨 사람들이 일어나 이 세대 사람을 정죄하리니. 이는 그들이 요나의 전도를 듣고 회개하였음이어니와 요나보다 더 큰 이가 여기 있으며, 심판 때에 남방 여왕이 일어나 이 세대 사람을 정죄하리니. 이는 그가 솔로몬의 지혜로운 말을 들으려고 땅 끝에서 왔음이어니와 솔로몬보다 더 큰 이가 여기 있느니라”고 했습니다. 표적을 구하는 유대인들에게 예수님은 악하고 음란한 세대가 표적을 구한다고 하시면서 예수님께서 보여주실 표적은 요나의 표적뿐이라고 합니다. 요나가 밤낮 사흘 동안 물고기 뱃속에 있었듯이 예수님께서 밤낮 사흘을 땅 속에 있을 것이라고 합니다. 예수님의 십자가의 죽으심과 장사 지내심과 살아나심이 표적이라는 말씀입니다. 그런데 사람들은 예수님의 이런 표적을 원하지 않습니다. 십자가는 저주 받은 죽음이며, 미련하고 어리석어 보이기에 표적으로 여기지 않습니다. 그런데 요나가 물고기 뱃속에서 나와서 니느웨에 전도를 하였을 때에 니느웨 백성들은 회개하였습니다. 그런데 요나보다 더 큰 이, 곧 요나를 만드시고 보내신 이의 말씀을 듣지 않기에 니느웨 사람들이 심판 때에 이 세대 사람들을 정죄할 것이라고 합니다.


이와 동시에 스바 여왕을 말씀합니다. 아프리카가 유다의 남쪽이기 때문에 마태복음의 저자는 스바 여왕을 남방 여왕이라고 합니다. 이 여왕이 솔로몬의 지혜를 듣기 위하여 그 먼 거리를 온갖 보물을 가지고 찾아왔습니다. 그런데 솔로몬을 만드시고 솔로몬에게 지혜를 주신 주님의 말씀을 듣지 않는 이 세대들이 심판의 날에 이 남방 여왕에게 심판을 받을 것이라고 말씀하십니다. 남방 여왕은 참된 지혜자의 모형인 솔로몬의 지혜를 듣고서 그 지혜를 듣고자 왔는데 이 세대 사람들은 그 지혜의 근원이시요, 근본이신 예수 그리스도의 말씀을 듣지 않기에 남방 여왕이 이 세대 사람들을 정죄할 것이라고 합니다.


이 남방 여왕을 요세푸스는 에디오피아의 여왕이라고 하였습니다. 그렇다면 이 남방 여왕이 돌아갈 때에 율법서를 가져갔다고 우리는 능히 예상해 볼 수 있습니다. 그 이유는 사도행전 8장에 보면 에디오피아 여왕의 국고를 맡은 내시가 예루살렘에 오는 일이 있기 때문입니다(참조. 행 8:26-40). 그가 왜 예루살렘에 왔겠습니까? 남방 여왕이 온 것처럼 여호와의 지혜를 듣기 위하여 왔을 것입니다. 그런데 참된 지혜이신 예수님의 말씀을 직접 듣지는 못하고 예언서를 구입하여 돌아가는 것입니다. 그래서 돌아가는 병거 위에서 이사야 성경을 읽으면서 가는 중에 주의 영이 빌립에게 이 사람에게 가서 복음을 전하라고 합니다.


사도행전 8:26-40절을 보면 “주의 사자가 빌립더러 일러 가로되 일어나서 남으로 향하여 예루살렘에서 가사로 내려가는 길까지 가라 하니 그 길은 광야라. 일어나 가서 보니 에디오피아 사람 곧 에디오피아 여왕 간다게의 모든 국고를 맡은 큰 권세가 있는 내시가 예배하러 예루살렘에 왔다가 돌아 가는데 병거를 타고 선지자 이사야의 글을 읽더라. 성령이 빌립더러 이르시되 이 병거로 가까이 나아가라 하시거늘. 빌립이 달려가서 선지자 이사야의 글 읽는 것을 듣고 말하되 읽는 것을 깨닫느뇨. 대답하되 지도하는 사람이 없으니 어찌 깨달을 수 있느뇨 하고 빌립을 청하여 병거에 올라 같이 앉으라 하니라. 읽는 성경 귀절은 이것이니 일렀으되 저가 사지로 가는 양과 같이 끌리었고 털 깎는 자 앞에 있는 어린 양의 잠잠함과 같이 그 입을 열지 아니하였도다. 낮을 때에 공변된 판단을 받지 못하였으니 누가 가히 그 세대를 말하리요. 그 생명이 땅에서 빼앗김이로다 하였거늘. 내시가 빌립더러 말하되 청컨대 묻노니 선지자가 이 말 한 것이 누구를 가리킴이뇨. 자기를 가리킴이뇨. 타인을 가리킴이뇨. 빌립이 입을 열어 이 글에서 시작하여 예수를 가르쳐 복음을 전하니 길 가다가 물 있는 곳에 이르러 내시가 말하되 보라 물이 있으니 내가 세례를 받음에 무슨 거리낌이 있느뇨. 이에 명하여 병거를 머물고 빌립과 내시가 둘 다 물에 내려가 빌립이 세례를 주고 둘이 물에서 올라갈새 주의 영이 빌립을 이끌어 간지라. 내시는 흔연히 길을 가므로 그를 다시 보지 못하니라. 빌립은 아소도에 나타나 여러 성을 지나 다니며 복음을 전하고 가이사랴에 이르니라”고 했습니다. 성령 하나님의 특별한 역사하심으로 에디오피아 여왕 간다게의 국고를 맡은 내시에게 복음을 전하게 하셨습니다. 이것을 볼 때 스바 여왕이 솔로몬을 방문한 후에 돌아가면서 율법서를 가지고 간 것을 능히 짐작할 수 있습니다.


스바 여왕이든 간다게의 내시이든 이들은 다 주의 말씀을 듣기 위하여 아프리카에서 예루살렘까지 왔습니다. 그러면 오늘날 우리는 어떻습니까? 우리는 왜 이곳에 모였습니까? 과연 우리가 하나님의 말씀을 사모하여 그 말씀을 듣기 위하여 이곳에 모였습니까? 교회란 다른 것에 관심을 가지면 안됩니다. 교회는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신 예수 그리스도의 그 말씀을 듣는 것이 가장 중요한 일이어야 합니다. 우리 교회가 하나님의 말씀을 듣기 위해서 모이기를 힘쓸 수 있기를 원합니다.


성령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은혜를 주셔서 우리로 스바 여왕과 같이, 에디오피아 간다게 여왕의 내시와 같이 하나님의 지혜를 사모하는 자들이 되게 하여 주시기를 원합니다. 하나님의 지혜는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와 부활의 복음입니다. 우리로 하여금 오직 복음을 사모하게 하여 주시기를 원합니다. 우리로 하나님의 말씀을 듣기에 힘쓰게 하여 주시기를 원합니다. 그리하여 우리로 복음에 사로잡힌 자의 삶을 살게 하여 주시기를 원합니다. 아멘!

TAG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성경본문 설교자 강설날짜 조회 수
587 [열왕기상 14장] 여로보암을 심판하신 하나님 file 왕상 14:1-20 손재호 2017-01-25 420
586 [열왕기상 13장] 여로보암의 죄를 책망하신 하나님 file 왕상 13:1-34 손재호 2017-01-18 578
585 [열왕기상 12장] 여로보암의 죄 file 왕상 12:25-33 손재호 2017-01-11 520
584 [열왕기상 12장] 북쪽 지파들의 배반 file 왕상 12:1-24 손재호 2017-01-04 393
583 [열왕기상 11장] 솔로몬을 징계하신 하나님 file 왕상 11:14-43 손재호 2016-12-28 580
582 [열왕기상 11장] 솔로몬의 마음이 여호와를 떠나다 file 왕상 11:1-13 손재호 2016-12-21 564
581 [열왕기상 10장] 자신의 영광을 추구한 솔로몬 file 왕상 10:14-29 손재호 2016-12-14 355
» [열왕기상 10장] 스바 여왕이 솔로몬을 찾아오다 file 왕상 10:1-13 손재호 2016-12-07 449
579 [열왕기상 9장] 히람에게 약속의 땅을 준 솔로몬 file 왕상 9:10-28 손재호 2016-11-30 661
578 [열왕기상 9장] 솔로몬에 대한 여호와의 경고 file 왕상 9:1-9 손재호 2016-11-23 490
577 [열왕기상 8장] 솔로몬의 축복 file 왕상 8:54-66 손재호 2016-11-16 571
576 [열왕기상 8장} 솔로몬의 기도 file 왕상 8:22-53 손재호 2016-11-09 614
575 [열왕기상 8장] 언약궤를 성전으로 옮기다 file 왕상 8:1-21 손재호 2016-11-02 463
574 [열왕기상 7장] 성전 안의 기구들 file 왕상 7:13-51 손재호 2016-10-26 688
573 [열왕기상 7장] 솔로몬이 자기 왕궁을 건축하다 file 왕상 7:1-12 손재호 2016-10-19 629
572 [열왕기상 6장] 언약궤를 두기 위해 지성소를 만들다 file 왕상 6:14-38 손재호 2016-10-12 462
571 [열왕기상 6장] 솔로몬이 성전을 건축하다 file 왕상 6:1-13 손재호 2016-10-05 704
570 [열왕기상 5장] 솔로몬의 성전 건축 준비 file 왕상 5:1-18 손재호 2016-09-28 665
569 [열왕기상 4장] 솔로몬 왕의 영광 file 왕상 4:1-34 손재호 2016-09-21 680
568 [열왕기상 3장] 솔로몬 왕의 지혜로운 재판 file 왕상 3:16-28 손재호 2016-09-07 46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32 Next
/ 32